뉴스

"한독의 각종 소식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조한호 오산한국병원장, 제14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수상

  • 배포일
    2017.10.23 09:43
  • 조회수
    318

조한호 오산한국병원장,

14한독학술경영대상수상

보건의료계 학술적 발전과 병원계 위상을 높인 공로 인정

특화검진 확대를 통하여 4대 중증질환과 각종 암에 대한 예방 및 조기치료에 앞장서

 

한독(회장 김영진)과 대한병원협회(회장 홍정용)가 오산한국병원 조한호 병원장을 제 14한독학술경영대상수상자로 선정했다.

 

한독학술경영대상은 한독과 대한병원협회가 공동으로 제정한 상으로 2004년부터 매년 국민보건의료 향상과 병원경영 발전에 이바지한 의료계 인사에게 수여하고 있다.

 

조한호 병원장은 지역사회 및 보건의료계 발전과 병원계의 위상을 고취시키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조 병원장은 1985년 전남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이후 광주 기독병원 신경외과 과장, 광주 보건전문대 교수를 역임하였으며, 순천 중앙 병원 진료부장을 거쳐 남원 한국병원 장을 지내며 국민보건의료 향상에 힘써왔다.

 

2004년부터 13년간 오산 한국병원을 이끌면서 의료 질 서비스 향상을 통한 지역주민의 중소병원에 대한 인식개선에 힘쓰고 있으며, 특화검진 확대를 통하여 4대 중증질환과 각종 암에 대한 예방 및 조기치료에 앞장서고 있다. , 오산 지역 주변 대학병원들과 협약을 통하여 정보공유 및 활발한 진료협력 체계를 구축해 대학병원과 중소병원의 상생 모델의 본보기가 되고 있다.

 

특히, 조 병원장은 대한병원협회 보험위원장을 역임하며, 건강보험 수가계약 및 수가체계 개편에 대한 중소병원의 목소리를 대변하고 있다.

 

14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시상식은 10 31일 서울드래곤시티 아코르앰배서더 서울용산호텔에서 진행되며, 조한호 병원장에게는 상금 1천만원과 약연탑이 수여된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