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독의 각종 소식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한독약품, 제넥신 지분 19.72% 인수

  • 배포일
    2012.09.26 10:25
  • 조회수
    251

 

한독약품, 제넥신 지분 19.72% 인수

 

       제약기업과 바이오벤처 기업의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한독약품은 제넥신과 오픈 이노베이션을 함으로써 바이오 신약 연구개발 역량을 보완하고, 제넥신은 한독약품을 통해 비즈니스 역량을 강화하는 시너지 효과 기대

 

한독약품(대표이사 회장 김영진)이 바이오 벤처회사 제넥신(대표이사 성영철)의 지분 19.72%를 인수했다.

 

한독약품 김영진 회장은 “제넥신과 이미 지난 2월에 바이오베터와 바이오신약 개발을 위한 전략적 협약(MOU)을 체결하고, 7월에 지속형 성장호르몬 제품 공동 개발을 위한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며, “이번 지분 투자를 통해 한독약품의 바이오 신약 연구개발 역량을 보완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를 표명했다.

 

제넥신의 최대주주인 성영철 대표이사는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한독약품과 제넥신은 글로벌 성공사례인 <로슈와 제넨텍> 협력 모델을 벤치마킹하여 2020년 내에 10개의 세계적 블록버스터를 만들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하게 됐다”며, “앞으로 한독약품과 제넥신이 한국의 새로운 성공모델로써 바이오 제약기업의 글로벌 리더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재 한독약품과 제넥신은 지속형 성장호르몬 GX-H9를 공동개발하고 있다. 지속형 성장호르몬 GX-H9은 제넥신의 Hybrid Fc 기술을 이용해 개발된 것으로 현재 유럽에서 전임상 단계에 있다. GX-H9 2주 또는 4주에 한 번 주사를 맞아도 매일 주사를 맞는 것과 동일한 효능을 가질 것으로 예상되는 제품으로 기존 성장호르몬에 비해 환자들의 투여 순응도를 크게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한독약품과 제넥신은 유럽을 시작으로 전세계에서 공동으로 제품을 개발하고, 향후 블록버스터 제품으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 제넥신의 Hybrid Fc 기술을 이용하여 지속형 성장호르몬뿐 아니라 류마티스 관절염, , 골다공증, 대사성질환 및 희귀질환 등의 분야에서 후속 제품 개발이 진행 중이다. 이외에도 혁신적인 치료 백신 기술을 이용하여 B형 간염 및 자궁경부암 치료백신을 개발 중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