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독의 각종 소식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한독제석재단, 제9회 장학금 및 연구지원금 전달식 개최

  • 배포일
    2016.02.03 10:07
  • 조회수
    127


     한독제석재단, 9회 장학금 및 연구지원금 전달식 개최

Ÿ  의대약대생 6, 의약학 교수 2명과연구원 1명에게 약 138백만 원의 장학금과 연구지원금 수여

Ÿ  의∙약학을 전공한 한독 임직원들의 장학생 멘토링 프로그램도 진행

 

한독제석재단(이사장 김영진) 2일 서울 역삼동 한독 본사에서9회 한독제석재단 장학금 및 연구지원금 전달식을 개최하고 의대생과약대생 6, 의약학 교수2명과 연구원 1명에게 총 1 38백만 원의 장학금과 연구지원금을 수여했다.

 

한독제석재단은 매년 어려운 가정 형편 속에서도 학업에 매진하는 의대생과 약대생을 선정해 입학부터 졸업할 때까지등록금 전액을 지원하고 있다. , 장학생을 대상으로 의약학을전공한 한독 임직원의 멘토링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해 주기적인 교류를 가지며 학업, 진로 상담 등을 실시하고있다. 올해 수여식에서 한독제석재단은 기존 장학생 4명과신규 장학생 2명을 포함해 총 6명의 학생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올해 한독제석재단 의대 장학생은 동국대학교 송정인, 가천대학교 의과전문대학원이민우, 서울대학교 권순재 학생이며 약대 장학생은 조선대학교 이필수,아주대학교 민금채, 동국대학교 허지혜 학생이다.

 

한독제석재단 연구지원금은 그간의 연구성과와 연구과제를 기준으로 의학, 약학, 의약사윤리철학 부문의 교수 2명과 선임연구원 1명에게 수여됐다. 의학 부문에서는 ‘혈액을 기반으로 한 혈관신생능력 측정법 개발과 간암 진단에서의 활용’을 제안한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생리학 서석효 교수가 선정돼 2천만원의 연구지원금을 받았다. 약학 부문에서는 ‘IgE 매개성아토피성 피부염에서 다단백 염증조정복합체의 조절 작용을 이용한 억제제 개발을 위한 연구’를 제안한 중앙대학교 약학대학 이지윤 교수가 선정돼 2천만 원의 연구지원금을 받았다. 의약사윤리철학 부문에서는 ‘희귀질환, 어떻게 치료하고 분배할 것인가? – 의료 접근성 실태와 윤리적 고찰연구’를 제안한 국가생명윤리정책연구원 박소연 선임연구원이 선정돼 1천만 원의 연구지원금을 받았다.

 

한독제석재단은 한독 창업주 고() 김신권 회장과 한독이 출연한 사회공익법인이다. 한독의약박물관 운영을비롯해 장학사업과 연구지원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독제석재단 김영진 이사장은한독제석재단은 미래 의약학계 리더로서소양은 갖췄으나, 가정형편이 어려운 의대생과 약대생들이 학비에 대한 걱정으로 꿈을 잃지 않도록 장학금을지원해오고 있다말하고, “또 연구지원금이 규모가 크지않지만, 연구에 앞장서는 교수와 연구진도 지원해 의약학 기초 학문 발전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취지를 밝혔다.

 

# #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