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독의 각종 소식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한독 생산공장, ‘무재해 3배수’ 달성 인증 받아

  • 배포일
    2014.05.28 10:19
  • 조회수
    71

한독 생산공장, ‘무재해 3배수’ 달성 인증 받아

한독 생산공장, 1,440일간( 4) 무재해 운영으로 ‘무재해 3배수’ 달성 인증 받아

실질적으로는 1995년 공장 준공 때부터 현재까지 19년간 무재해 운영

– HSE 담당 정지헌 대리, 안전문화 정착에 기여한 공로로 무재해 유공자 표창 받아

 

한독(대표이사 회장 김영진)의 생산공장이 한국산업안전공단으로부터 ‘무재해 3배수’ 달성을 인증받았다.

 

무재해 3배수란 노동부가 기준으로 정한 연평균 작업시간의 3배에 해당하는 시간 동안 산업재해가 발생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충북 음성에 위치한 한독 생산공장은 2010 4 29일 무재해 운동을 시작해 2014 5 7일까지 1,440일간( 4) 1건의 산업재해도 발생하지 않아 ‘무재해 3배수’를 달성했다.

 

한독 생산본부의 총 책임을 맡고 있는 여신구 전무는 “한독이 산업안전보건공단의 인증을 받기로 시작한 날이 2010년이어서 그 날부터 계산해 ‘무재해 3배수’ 인증을 받았지만, 사실 1995년 한독 생산공장이 준공된 날부터 오늘까지 19년 동안 단 한 차례의 산업재해도 발생하지 않았다”며 “이처럼 긴 시간 동안 무재해를 달성할 수 있었던 것은 의약품을 생산하는 작업환경에서 그 무엇보다 직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해 온 한독의 기본 원칙에 충실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한독 생산공장의 품질부서 안전보건 담당자 정지헌 대리는 무재해 목표 달성을 위한 안전문화 정착에 이바지한 공로로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으로부터 무재해 유공자 표창을 받았다.

 

한독 생산공장은 직원들의 안전과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2004년 안전보건경영시스템을 구축했으며 유해물질 감축, 설비 개선 등에 꾸준히 투자하고 있다. 2011년에는 산업재해 예방 우수 기업으로 선정되어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한독 생산공장은 충북 음성에 위치하고 있으며 총 9 840m2 부지 내 내용고형제, 주사제, 항생제 등 3개 동의 생산시설을 갖추고 있다. 현재 70여종의 자사 제품 생산과 더불어, 30여종의 제품을 6개 회사와 계약, 수탁 생산하고 있다. 또한 최고의 품질관리 시스템을 인정받아 다국적 제약회사들로부터 약 330여 제품의 품질관리 실험을 수탁 받아 실시하고 있다. 한독 생산공장은 현재까지 세계 12개국으로부터 GMP(우수의약품제조관리기준) 인증을 받아 세계적인 수준의 생산시설로 평가 받고 있다. 한독 생산공장은 전사적 자원관리 시스템(ERP)과 실험실정보관리시스템(LIMS)을 비롯해 제조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모든 정보를 통합 관리하는 제조실행시스템(MES)을 전체 공정에 적용하고 있다. 또한, 전체 공정에서 전자문서를 사용해 오류를 최소화하고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