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독의 각종 소식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함웅 계요병원장, 제15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수상

  • 배포일
    2018.08.02 10:38
  • 조회수
    1,085

함웅 계요병원장, 제15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수상

신경정신의학 분야의 보건의료계 발전과 지역사회 보건의료 향상에 공헌한 공로 인정

노인정신의학분야 연구를 통해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의학적 발전 및 개선 노력

 

한독(회장 김영진)과 대한병원협회(회장 임영진)가 계요병원 함웅 병원장을 제 15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수상자로 선정했다.

 

‘한독학술경영대상’은 한독과 대한병원협회가 공동으로 제정한 상으로 2004년부터 매년 국민보건의료 향상과 병원경영 발전에 기여한 의료계 인사에게 수여하고 있다.

 

함웅 병원장은 신경정신의학 분야의 보건의료계 발전과 지역 사회보건의료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함 병원장은 신경정신과 전문의로써 1977년 중앙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이후 1983년부터 의료법인 계요의료재단 계요병원에 재직했고, 2011년 대한신경정신의학회 회장으로 활동하면서 신경정신의학 발전을 위해 헌신했다.

 

1994년부터 마약류, 약물남용 환자 등을 위한 선진치료시설을 동원하여 체계적인 전문 진료와 치료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등 중독환자 치료에 전념해 왔으며, 다수의 학회 활동을 통해 약물 남용과 중독의 위험성에 대한 논문을 발표하며 활발히 활동했다. 또, 의료기관 평가인증원 내 정신의료기관 인증평가 위원장으로 선정되어 정신의료기관의 인증평가 항목을 설계하고, 의료 질 향상을 위한 현실성 있는 인증항목 개발과 설계에 공헌했다.

 

특히, 함 병원장은 2012년부터 4년 간 대한병원협회 경기도병원회장을 역임하면서 지난 2015년 메르스 사태에 민관합동 의료위원회 위원장으로 일익을 담당한 바 있으며, 협회 보험이사, 정책이사로 취임하며 현장의 애로사항과 어려운 현실을 제시하는 등 병원협회의 목소리를 대신했다. 현재는 상임고문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제 15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시상식은 8월 8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D홀에서 진행되며, 함웅 병원장에게는 상금 1천만원과 약연탑이 수여된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