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독의 각종 소식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한독, 세계 희귀질환의 날 맞아 ‘사랑의 헌혈 릴레이’ 펼쳐

  • 배포일
    2017.02.22 11:51
  • 조회수
    230

한독, 세계 희귀질환의 날 맞아

사랑의 헌혈 릴레이펼쳐

본사, 생산본부뿐 아니라 전국 한독 임직원이 릴레이 형식으로

헌혈에 동참

헌혈 증서는 지속해서 수혈이 필요한

발작성야간혈색소뇨증(PNH) 환우에게 기증할 예정

 

한독(회장 김영진) 임직원이 세계 희귀질환의 날을 맞아 지속해서 수혈이 필요한 희귀질환 환우를 위해 <사랑의 헌혈 릴레이>를 펼친다.

 

한독은 2007년부터 이웃 사랑을 실천하는 취지로 임직원이 함께 헌혈하는 <사랑의 헌혈>을 본사와 생산본부에서 매년 각 2회씩 진행해오고 있다. 특히, 2015년부터는 228세계 희귀질환의 날에 맞춰 매년 2월 희귀질환 환우를 응원하기 위한 <사랑의 헌혈>을 펼치고 있다.

 

이번 <사랑의 헌혈>은 본사와 생산본부 임직원뿐 아니라 전국 한독 임직원도 헌혈에 동참할 수 있도록 릴레이형식으로 진행된다. 2 22서울 역삼동 한독 본사를 시작으로 28일 충북 음성 생산본부 임직원이 함께 헌혈하며 전국에 있는 직원들도 인근 헌혈의 집에서 헌혈에 동참한다.

 

<사랑의 헌혈 릴레이>로 모인 헌혈 증서는 사단법인 한국혈액암협회에 전달돼 발작성야간혈색소뇨증(PNH) 환우를 위해 쓰일 예정이다. 발작성야간혈색소뇨증은 인체의 적혈구가 파괴되며 발생하는 희귀질환이다. 혈전증과 폐부전·신부전 등으로 인한 사망위험이 높으며 빈혈증상이 동반되는 환자의 경우 지속적으로 수혈 치료를 받아야 한다. 한독은 2012년부터 발작성야간혈색소뇨증(PNH) 환우를 위해 헌혈 증서를 기증하고 있으며 작년까지 총 1,100장의 헌혈 증서를 전달했다.

 

22일 본사 사랑의 헌혈에 동참한 메디컬사업본부 남수영 팀장은 계속 수혈을 받아야 하는 희귀질환 환우에게 헌혈 증서가 도움된다는 얘기를 듣고 동료들과 매년 헌혈에 동참하고 있다작은 나눔이지만 환우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독은 다양한 치료제와 특수의료용도식품을 제공하며 희귀질환 치료와 관리에 앞장서고 있다. 현재 발작성야간혈색소뇨증과 비정형 용혈성 요독증후군 치료제솔리리스’, 폐동맥고혈압 치료제트라클리어옵서미트’, 중증 간정맥폐쇄증 치료제데피텔리오등을 제공하고 있다. , 2013년 뉴트리시아와 파트너십을 맺고로렌조오일(부신백질이영양증)’, ‘피케이 에이드4(페닐케톤뇨증)’, ‘엔케이에이치 아나믹스(비케톤성 고글리신혈증)’, ‘티와이알 아나믹스(티로신혈증)’ 등 특수의료용도식품을 국내에 공급하고 있다.

# #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