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독의 각종 소식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한독, 여성가족부 선정 ‘가족친화기업’ 재인증

  • 배포일
    2016.12.01 09:38
  • 조회수
    144

한독, 여성가족부 선정 ‘가족친화기업’ 재인증

 

– 2011년 ‘가족친화기업’ 인증 획득, 올해 재인증으로

2019년까지 총 8년간 자격 유지

다양한 가족친화제도와 적극적으로 제도를 활용할 수 있는

기업문화를 높게 평가받아

 

한독(회장 김영진)이 여성가족부가 주관하는 ‘가족친화우수기업’에서 재인증을 받았다. 한독은 2011년 가족친화우수기업 인증을 받았으며 이번 재인증으로 2019년까지 총 8년간 가족친화우수기업 자격을 유지하게 됐다.

 

가족친화인증은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는 기업과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심사를 거쳐 부여하고 있는 제도이다. 한독은 직원이 일과 가정의 조화로운 균형을 이루며 근무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제도를 운영할 뿐 아니라, 제도를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기업문화를 이어오고 있다는 점을 높게 평가받아 재인증을 받게 됐다.

 

한독은 직원들이 가족과 더 많은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다양한 가족친화제도를 남들보다 앞서 도입해 운영해오고 있다. 1977년부터 격주 휴무제를 시행했고 5일 근무제는 실제 법제화된 2005년보다 훨씬 앞선 1998년에 도입했다. 임신 및 출산 직원을 위해 출산휴가, 육아휴직, 태아검진 휴가, 엄마방 운영 등을 시행하고 있으며 출산 후 복귀한 직원들이 일과 육아를 병행할 수 있도록 시차출퇴근제, 육아기 단축근로, 재택근무제도 등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본사 인근 어린이집과 위탁 어린이집 운영 계약을 체결했으며 직장 어린이집을 이용하는 직원들에게 주차공간과 일부 보육비를 보조해주는 제도를 신설했다.


특히, 한독은 단순히 제도를 마련하는 데 그치지 않고 직원들이 실제 이용하기에 불편함이 없는 기업 문화를 만들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재택근무제도 사용 시에도 복리후생제도와 연차 휴가 사용은 물론 승진에도 전혀 지장을 받지 않게 하고 있다. 실제 정기인사에서 육아휴직 중인 여직원이 승진한 사례도 종종 볼 수 있으며 남성 육아휴직자도 있다.

 

이와 더불어 한독은 직원이 건강해야 가정과 회사가 발전한다는 취지로 사내 금연 캠페인, 다이어트 프로그램, 독감 예방접종 시행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올해는 기존 다이어트 프로그램을 다이어트와 체력 증진을 함께 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개선했다. 또 한독은 직원뿐 아니라 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매년 가정의 달에 직원 가족을 충북 음성에 위치한 생산공장으로 초청하는 패밀리 투어’를 진행하고 있으며 자선바자회, 한강공원 가꾸기, 장애인시설 방문 등 직원과 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한독 김영진 회장은 “직원이 즐겁고 행복해야 일의 능률도 오르고 회사도 함께 발전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직원이 일과 가정의 조화로운 균형을 이루며 개인의 능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는 일터가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독은 직원과 회사가 함께 발전하는 기업문화를 만들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오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2010년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아이낳기 좋은세상 운동 경진대회’에서 대통령 표창을 받았으며 2014년 한국 산업인력공단에서 주관하는 ‘인적자원개발 우수기관 인증제(Best HRD)’에서 우수 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 #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