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독의 각종 소식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한독약품, 가족친화경영 인증기업 선정

  • 배포일
    2011.11.22 10:33
  • 조회수
    243

 

한독약품, 가족친화경영 인증기업 선정

 

Ÿ  일과 가정의 조화를 이룰 수 있는 가족친화적인 기업 문화 구축

Ÿ  탄력근무제도, 재택근무제도, 출산장려금 지원 등 출산장려를 위한 실효성 있는 제도 마련

Ÿ  직원과 가족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패밀리투어, 사회공헌활동 등을 운영

 

한독약품(대표이사 회장 김영진)이 여성가족부가 주최하는 가족친화기업인증제에서 ‘가족친화인증기업’으로 선정됐다. 한독약품은 직원들이 일과 가정의 조화로운 균형을 이루며 회사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모범적인 근무 환경을 조성하고 있는 점을 높이 평가 받았다.

 

한독약품은 지난 해에도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아이낳기 좋은세상 운동 경진대회’에서 대통령표창을 받았으며, 단순히 제도를 마련하는 데 그치지 않고 직원들이 실제 이용하기에 불편함이 없는 기업 문화를 만들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한독약품은 1977년부터 격주 휴무제를 시행하였고, 5일 근무제는 실제 법제화된 2005년보다 훨씬 앞서 1998년에 도입하였다. 또한, 임신 및 출산 직원을 위해 출산휴가, 육아휴직, 태아검진 휴가 등을 시행하고 있으며 출산 후 업무에 복귀한 직원들이 일과 업무를 병행할 수 있도록 출퇴근 시간을 조정하는 탄력근무제도, 육아기 단축근로, 재택근무제도 등을 마련하고 있다. 특히, 한독약품에서는 재택근무제도 사용시에도 복리후생제도와 연차 휴가 사용은 물론 승진에도 전혀 지장을 받지 않게 하고 있다. 최근에는 출산 장려를 위해 첫째 아이는 10만원, 둘째는 50만원, 셋째는 100만원으로 출산 장려금을 확대해서 지원하고 있다. 이 외에도 모유 수유를 원하는 엄마들을 위해 유축기, 침대, 소파 등이 구비된 엄마방을 운영하고 있다.

 

아울러 직원이 건강해야 가정과 회사가 발전한다는 취지 하에 ‘3년 내 흡연율 제로’를 목표로 하는 금연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과체중 직원의 건강관리를 위해 다이어트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또한 임직원의 가족이 함께 참여하는 다양한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매년 가정의 달에는 임직원 가족을 초청해 생산공장과 한독의약박물관을 견학하고 즐거운 가족 놀이 시간을 갖는  ‘패밀리 투어’를 진행한다. 또한 자선바자회, 해비타트, 장애인시설 방문 등 임직원 가족들이 함께 참여하는 사회공헌활동을 하고 있다.

 

한독약품 김영진 회장은 “한독약품에서는 직원은 물론 그 가족까지도 한 가족”이라며 “이번 선정을 계기로 직원들이 일과 가정의 균형을 갖추면서도 개인의 능력은 마음껏 펼칠 수 있는 근무환경을 만들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