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독의 각종 소식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한독약품 중앙연구소 서울로 확장이전

  • 배포일
    2007.08.23 18:13
  • 조회수
    297


한독약품 중앙연구소 서울로 확장이전

– 23일 이전 기념식 열어 –
– 우수인력 유치 및 산-산-학 협력연구 확대 계획 –


한독약품(대표이사 김영진)이 중앙연구소를 서울로 확장 이전했다.

한독약품은 23일 서울시 중랑구 중화동에 위치한 중앙연구소에서 김영진 회장, 고양명 사장, 김철준 부사장(연구개발본부장), 원권연 중앙연구소장 등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확장이전 기념식을 가졌다.

그 동안 충북 음성공장 내에 자리했던 중앙연구소는 향후 보다 효과적인 우수 의약품 개발을 위한 고급 연구인력 확보 및 산(한독약품)-산(바이오벤처)-학 협력사업 확대 등 연구역량 강화를 위해 과거 사무실로 사용했던 서울 중화동 사옥을 연구소 용도에 맞게 리모델링하고, 이 날 공식 개소를 통해 중앙연구소의“중화동 시대”를 본격적으로 열었다.

중앙연구소는 지하 2층, 지상 4층, 연면적 780평 규모로, 1층부터 3층까지는 실험실, 분석실 등 각종 연구시설이 자리하고 있으며, 4층은 사무실, 회의실, 세미나실 등 사무공간으로 구성되어 있다.

김영진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중앙연구소는 회사의 미래를 이끌어갈 핵심부서로써, Vision 2016 달성과 그 이후의 회사 미래가 중앙연구소의 신제품 연구개발에 달려있다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라며,“개선된 연구환경에서 우수 신약 개발에 앞장서 인류의 건강증진에 기여해 달라”고 말했다.

▶ 사진설명: 23일 한독약품 중앙연구소 확장 이전 기념식에서 김영진 회장(왼쪽에서 세 번째), 고양명 사장(왼쪽에서 네 번째), 김철준 부사장(왼쪽에서 두 번째), 원권연 중앙연구소장(오른쪽 끝)이 개소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   #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