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독의 각종 소식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한독약품, CURE 2010 심포지움 성료

  • 배포일
    2010.01.12 14:01
  • 조회수
    163

한독약품, CURE 2010 심포지움 성료

 

‘New paradiam in LUTS/BPH’ 주제로 열려

 

한독약품(대표이사 회장 김영진) 1 9 밀레니엄 서울 힐튼에서 200여명의 저명한 비뇨기 전문의를 대상으로 ‘CURE 2010 Symposium’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움은 ‘New paradigm in LUTS/BPH’라는 주제로 개의 세션에서 하부요로증상과 전립선비대증에 관련된 최신 연구 결과를 다루었다.

 

번째 세션(좌장 북의대 박종관 교수)에서는, 한림의대 조진선 교수의 ‘Concept and key learning from MTOPS, ALTESS, COMBAT, ALFONE and etc.’ 대한 강의와 단국의대 김형지 교수의 ‘RETEN KOREA’ 발표가 진행됐다.   

 

번째 세션에서는 서울의대 백재승 교수가 좌장을 맡은 가운데, 파리 7 대학 프랑수아 디그람샴 교수(Prof. Francois Desgrandchamps) ‘New Dimensions of BPH’ 대한 강의가 진행되었다. 디그람샴 교수는 전립선비대증 환자를 정확하게 이해하고 접근하는 방법인 ‘Tailor-made treatment’ 강조했다. Tailor-made treatment 전립선비대증 환자 치료 약물 부작용 정도, metabolic syndrome, 성기능 장애 여부, 전립선의 크기, 약물 효과, 전립선 특이 항원, 성생활 정도, 전립선 비대증 증상의 진행 정도에 따라 각각 다른 치료법으로 접근하고 약물을 처방해야 한다는 것으로, 여덟 가지 요인을 모두 고려해야 환자의 만족도가 높아진다고 강조했다.

 

심포지움의 마지막에는 연세 의대 정병하 교수가 진행을 맡은 가운데, ‘BPH progression; How to define?’ 주제로 토의가 진행되었으며, 아주의대 김선일 교수, 서울의대 변석수 교수, 동국의대 서영진 교수, 을지의대 우승효 교수가 참가했다.

 

TOP